• 구름많음동두천 13.8℃
  • 구름조금강릉 16.4℃
  • 구름많음서울 17.3℃
  • 구름많음대전 14.4℃
  • 구름많음대구 15.5℃
  • 구름많음울산 14.3℃
  • 구름많음광주 18.2℃
  • 구름조금부산 17.5℃
  • 흐림고창 15.1℃
  • 구름조금제주 18.8℃
  • 구름많음강화 17.0℃
  • 구름많음보은 11.8℃
  • 구름많음금산 11.8℃
  • -강진군 14.3℃
  • 구름많음경주시 11.8℃
  • 구름많음거제 15.0℃
기상청 제공
메뉴 검색창 열기

인도 동물원 사자 9마리 코로나 확진..한 마리는 죽어

인도에서 사자 한 마리가 코로나19로 죽었다.(사진은 기사와 직접적인 관련 없음)

 

(뉴스20재난안전방송 = 서정자 기자)= 인도 첸나이의 동물원에서 사자 9마리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고, 이 가운데 암사자 한 마리가 죽었다.

 

6일 타임스오브인디아 등에 따르면 인도 남동부 타밀나두주 첸나이 외곽 아리나르 안나 동물원이 사자 무리에서 코로나19 집단 감염이 발생했다고 전날 발표했다.

 

동물원 관계자는 "지난주부터 사자들이 식욕상실, 콧물, 간헐적 기침 등의 증상을 보여 샘플을 채취한 뒤 코로나19 검사를 의뢰했다"며 "9마리가 양성 판정을 받았는데, 이 가운데 9살 된 암사자 닐라가 4일 죽었다"고 밝혔다.

 

이어 "닐라는 별다른 증상이 없다가 죽기 전날 콧물이 약간 나왔다"고 덧붙였다.양성판정을 받은 나머지 사자 8마리는 타밀나두 수의대팀에 의해 치료받고 있다.

 

특히 23살 된 사자와 19살 된 사자는 나이가 많기 때문에 특별관리를 받고 있다.동물원 측은 모든 사육사가 코로나 백신을 접종했고, 방호복을 착용하며 정기적으로 코로나 검사를 받는 등 보건지침을 모두 준수했음에도 사자들이 코로나에 걸렸다고 주장했다.

 

최근 인도의 코로나19 폭증 사태로 4월 20일부터 해당 동물원은 일반 관람객을 받지 않고 있다.한편, 암사자 닐라의 코로나 사망 소식이 전해지자 인도의 다른 동물원도 바짝 긴장하고 있다.